“아직 살만한 세상이네요” 7년차 고속버스 기사, 처음으로 받아본 팁에 ‘활짝’

고속버스 기사
출처 – 보배드림 갈무리 / 게티이미지뱅크(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고속버스 기사가 승객으로부터 받은 팁 이야기가 전해지며 추운 겨울 따스한 감동을 주고있다.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고속버스 기사로 7년째인데 처음으로 팁을 받았어요’라는 글이 게시됐다.

버스 기사라고 밝힌 A씨는 “최근 안성 터미널에서 허리가 좋지 않아 보이는 어르신이 버스 쪽으로 걸어오는 걸 봤다”고 전했다.

A씨는 거동이 불편해 보이는 그 분을 도와주기 위해 버스에서 내려가 가방을 들어주었다. 승객이 넘어질까 봐 자리에 앉을 때까지 옆에서 지켜보았고, 안전벨트를 매는 데 어려움을 겪자 도와주었다.

고속버스 기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승객은 가장 앞자리인 1번자리에 앉으셨고 버스가 서울 고속버스터미널 근처에 들어가기 위해 잠깐 멈춰있었다.

그 순간 승객은 A씨의 운전석 옆 컵홀더에 무언가를 넣었다.

A씨는 “내 도움이 고마우셨나 보다”며 “보통 사탕이나 껌을 받곤 해서, 운전 중이라 자세히 보지는 못했다”고 말했다.

터미널에 도착 후, 그 어르신은 A씨와 악수하며 “이렇게 친절한 기사님은 처음 봤어요. 서울까지 잘 왔습니다”라고 인사했다. A씨는 그때까지 사탕을 받은 줄 알고 “감사합니다, 잘 먹겠습니다”라고 답했다.

고속버스 기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승객이 떠난 후 A씨는 컵홀더를 확인했고, 그 안에는 5만원이 들어있었다. A씨는 “그 승객은 이미 간 뒤였고, 7년 만에 처음으로 팁을 받았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를 본 많은 네티즌들은 “어르신의 마음이 보입니다. 안전 운행 하세요”, “안성시민입니다. 안성시 고속버스 기사님들 모두 친절하십니다. 올 한해 마무리 멋지게 하세요”, “보기만해도 훈훈합니다” 와 같은 따뜻한 반응을 보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더글로리-김건우

“연기과 수석에 넷플릭스 1위 찍었는데도”…씁쓸한 사연 공개한 훈남 배우에 누리꾼 ‘울컥’

더보기
유일한

100년 전 이역만리에서 숙주나물 팔아 ‘대박’ 터뜨린 한국인 청년, ‘그의 정체는 과연?!’

더보기
한상궁

“한상궁, 자네가 이럴 줄은 몰랐네”…갑자기 사라진 명품 배우, 교수님 되어 나타난 깜짝 근황

더보기
조보아-정해인

“능력있는 부모 너무 부럽네!”..유명한 의사 아버지 밑에서 살아온 연예인, TOP4 정체에 ‘깜짝’

더보기
수지-고아라

“어? 그쪽 분이 더 괜찮아 보이는데…” 친구 따라 오디션 갔다가 ‘대박’ 난 스타들 정체에 누리꾼 ‘어머나’

더보기
이재명-한동훈

“떡잎부터 다르네?!”…드디어 밝혀진 여야 정치인들의 젊은 시절, 남다른 일화에 ‘어머나’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