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까지 떨어져?” 눈물나는 11월 중고차 시세

시들해진 전기차 인기
국산, 수입차 최대 8% 하락
11월 중고 전기차 시세
C40 리차지/출처-볼보

전기차 시장이 침체기에 접어들면서 중고차 시장에서도 인기가 시들해지고 있다. 특히 11월 주요 모델 가격은 최대 8%까지 저렴해져 지속적으로 가치가 하락하고 있다.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전기차의 약세는 현재진행형이다. 지난 7일 국내 최대 중고차 직거래 플랫폼 케이카에서는 출시 12년 이내 약 740개 차종의 평균 시가를 분석한 결과 전월 대비 최대 8% 하락했다고 전했다.

11월 중고 전기차 시세 하락
11월 중고 전기차 시세/출처-케이카

현대 아이오닉6 중고차 가격 4.9% 하락

핵심 모델 중 국산 브랜드는 현대 아이오닉 6, 기아 쏘울 EV가 각각 4.9%, 4.5% 감소했다.

수입 브랜드 부문에서는 볼보 C40 리차지(8.4%), 르노 조이(8.1%), 푸조 e-DS3 크로스백(5.5%), 메르세데스 EQE V295(4.7%), BMW i4(4.7%) 등이 눈에 띄게 하락세를 보였다. 테슬라 모델 3의 하락폭은 2.4%다.

같은 기간 가솔린 모델은 1.2% 감소했고 디젤과 하이브리드 모델은 각각 0.8%, LPG 모델은 0.6% 감소했다.

11월 중고차 시세
아이오닉6/출처-현대차
11월 중고 전기차 시세
i4/출처-BMW

중고전기차 시장가격은 하반기 들어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있다. 7월 0.2%에서 8월 0.9%, 9월 1.7%, 10월 2.5%, 11월 2.0% 하락률을 보인다.

중고 전기차 약세 지속

한때 친환경과 조용함을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전기차는 이제 그 특성에도 불구하고 수요 정체에 직면했다. 이러한 둔화는 정부 보조금에도 불구하고 충전 인프라가 부족하고 판매 가격이 높기 때문이다.

이밖에 제조사의 가격 인하, 판촉 할인, 정부 보조금 인상 등의 요인도 작용했다. 중고차 가격의 지표가 되는 신차 실구매가가 하락하면서 중고차 시장도 침체에 빠졌다.

제조업체들은 부진한 판매에 대응하기 위해 할인을 도입했을 뿐만 아니라 가격이 인하된 모델에 대한 정부의 보조금 확대 약속에 대응하여 정가도 인하했다.

11월 중고 전기차 시세
EQE/출처-벤츠
11월 중고차 시세
모델 3/출처-테슬라

케이카 PM팀의 이민구 선임연구원은 “높은 연료비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요인으로 인해 중고 전기차 시장은 당분간 약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BMW 신형 X3 출시

“아빠, 자동차 콧구멍이 이상해요”..BMW 디자인의 핵심, 새로운 키드니 그릴 유출?!

더보기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요즘 같으면 경찰 왔을듯”..딸에게 간접 고소 당한 박세리 아빠, 논란 됐던 과거 일화 또한 덩달아 ‘화제’

더보기
기보배

“잘 사는 줄 알았는데”..결혼 8년차 양궁 여제 기보배, 억소리나는 포상금에도 남편과 각집살이 하게 된 사연은?!

더보기
BYD 씰 국내 출시

“이 정도까진 줄 몰랐다”..우후죽순 밀려오는 중국산 전기차, 국내 업체 ‘초긴장’

더보기
진

“월드스타면 이정돈 타야지!”..군 복무 마친 BTS 진, 수억 호가하는 슈퍼카도 덩달아 ‘시선집중’

더보기
사기

“물티슈도 빨아 썼는데 어쩌다가”..천하의 김종국도 수십억 당했다, 뭔 일인가 봤더니..’아뿔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