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정신 차렸다고요?!”…’바가지 논란’ 소래포구 공짜 회, 네티즌 반응은 ‘시큰둥’

소래포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계속되는 바가지와 호객행위 논란에 있던 인천 소래포구가 무료 회 이벤트로 이미지 개선을 나선 가운데, 네티즌들의 반응은 시큰둥하다.

21일, 소래포구종합어시장 상인회로부터 어시장 상인들이 지난 18일부터 이달 29일까지 활어회 무료 제공 행사를 열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이벤트 동안 무료로 제공되는 회는 총 3,000kg에 이르며, 이는 약 7,500인분에 해당한다.

소래포구
출처 – 뉴스1

어시장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광어회는 포장이나 외부로 가져가는 것이 허용되지 않으며, 오직 어시장 2층에 위치한 양념집에서만 섭취할 수 있다.

또한, 상인들은 양념집을 이용하는 손님들에게는 상차림비를 기존의 1인당 4,000원에서 2,000원으로 할인해주기로 했다.

이와 함께, 상인들은 행사 기간 동안 주류(소주, 맥주)와 칼국수의 가격을 약 50% 정도 내려 1병에 3,000원, 1인분에 5,000원에 제공하고 있다.

상인들은 주말을 제외한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하루 준비한 물량 300kg(750인분)이 다 소진될 때까지 방문하는 인원 수에 따라 광어회를 1인분씩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소래포구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지난달 28일, 한 유튜버가 소래포구 상인들의 일상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유튜버가 대게 두 마리를 구매하는 장면이 담겼는데, 상인은 정확한 무게를 알리지 않고 37만 8,000원을 요구하는 모습이었다.

이러한 영상이 널리 퍼지면서, 인천 남동구는 지난 4일에 소래포구 종합어시장에서 불법 상행위에 대한 합동 점검에 착수했다.

점검 결과, 소래포구 어시장 내에서 저울 관리가 불량한 점포 9곳이 발견됐다.

소래포구
출처 – 뉴스1

불합격한 계량기를 사용한 점포들은 허용 오차를 넘어서는 저울을 사용한 것으로 밝혀졌다. 구가 5kg 추를 저울에 올렸을 때, 일부 저울은 실제 무게와 최대 80g(허용 오차는 60g)까지 차이가 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한편, 소래포구의 공짜 회 이벤트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안간다”, “소비자들의 바램은 공짜가 아니라 양심 껏 장사하는 거다”, “공짜 좋아하는 사람 심리 이용해서 또 이용하려고 한다”, “상차림 가격 기존보다 5,000원 올랐다. 거기에 50% 할인해서 받는다”, “원산지 불명, 물장난 여전하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브브걸 유정 대학 시절

“역주행 파워가 이정도?!”..유정 탈퇴한 브브걸, 10년 넘는 무명생활 후 입 ‘떡’ 벌어지는 저작권 수익도 화제

더보기
yoon-junghee-actress

“발리에서 극비 결혼 후 사라졌는데”…인기 정점에서 잠적한 여배우의 ‘놀라운’ 근황

더보기
유영재 선우은숙

“양다리가 핵심이 아니었구나”..유영재 이혼 선우은숙, 결정적 이유는 친언니?

더보기
mc-kim-yu-1

“김구라도 유재석도 아니었네?!”…’유느님’ 제치고 방송 최다 출연한 MC, ‘이 사람’이었어?

더보기
송혜교 차은우 어린시절

“이정도 인물 이어야 연예인 하는구나”..굴욕 없는 과거사진 소장 중인 미남·미녀 정체에 누리꾼 ‘심쿵♥’

더보기
조정석 납득이

“어머, 이런 날도 다 오네?!”..12년전 혜성 같이 등장한 명품 배우, 5년만에 들려온 가슴 설레는 소식♥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