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명품 세단…” ‘벤틀리’ 오너들도 탐내는 포르쉐 ‘파나메라’의 새로운 디자인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모델 시제품 공개
카이엔 부분변경 모델과 비슷한 내부 디자인
2023년 말 또는 2024년 초 공개될 예정

독일의 명품 자동차 회사 포르쉐가 자사의 대형 세단인 ‘파나메라의 부분변경을 앞둔 시점에서 시제품을 테스트 하던 도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이번에 포착된 파나메라의 시제품에서는 내부 인테리어가 확인되었는데, 이를 바탕으로 최근에 공개된 카이엔의 부분변경 모델과 비슷한 내부 디자인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

추가적인 정보가 드러날 때까지 정확한 내용을 유추하기는 어렵지만, 이번 시제품은 포르쉐 팬들 사이에서 큰 관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출처-motor1)

내부 인테리어는 완전한 디지털 계기판과 미니멀리스트한 기어 셀렉터로 구성될 것이며, 12.3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함께 조수석에도 10.9인치 디스플레이 옵션이 제공될 것으로 추정된다.

이러한 디자인 요소들은 최신 기술과 미니멀한 디자인 컨셉을 결합하여 포르쉐의 전통적인 스타일을 유지하면서도 현대적인 느낌을 살려낼 것으로 보인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출처-motor1)

인테리어 측면에서는 카이엔과 유사한 미니멀리즘 센터 콘솔이 채용될 것으로 추측되며, 블랙 패널 디자인과 함께 터치 버튼 및 물리적 개폐장치가 갖춰질 것으로 보인다. 이런 인테리어를 통해 파나메라는 세련된 미니멀리즘 스타일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외부는 전면과 후면 범퍼가 재설계되어 새로운 디자인의 헤드라이트와 개선된 배기구가 함께 적용될 예정이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출처-motor1)

이러한 디자인 요소는 부분적으로 변경된 카이엔 모델에서 영감을 받은 것으로 추측되며 이와 같은 디자인 변화는 새로운 파나메라 모델이 기존 모델보다 더욱 현대적이고 세련된 외관임을 확인 할 수 있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모델 예상보다 높은 가격으로 출시될 가능성 높아…

파나메라 부분변경 모델은 2023년 말 또는 2024년 초에 공개될 것으로 예상되는데, 기존과 마찬가지로 트윈터보 V6 및 V8 파워트레인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하이브리드 지원으로 V6 및 V8 엔진에서 더욱 강력한 출력과 전기 주행 모드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차량의 주행 성능을 향상시키면서도 환경 친화적인 선택을 고려한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출처-motor1)

파나메라의 최상위 트림인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700마력 이상의 출력을 자랑한다. 이는 경쟁 모델인 신형 BMW M5와도 경쟁할 만한 성능을 보여주며, 고성능 스포츠카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제품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파나메라는 이번 부분변경 모델에서 업그레이드된 엔진과 더욱 발전한 하이브리드 시스템 덕분에 이같이 높은 성능을 구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포르쉐 ‘파나메라 부분변경’ (출처-motor1)

한편, 카이엔 부분변경 모델은 기존보다 선택 가능한 표준 장비 범위가 크게 확장되면서, 모든 라인업이 예상보다 높은 가격으로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파나메라 부분변경 모델도 예상보다 높은 가격으로 출시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위드카 뉴스([email protected])

함께 보면 좋은 글

원빈 천우희

원빈이 안타깝다고 도와준 무명 여배우, 결국 전세계 이목 사로잡은 근황

더보기
현대차 쏘렌토 PHEV 가격

“6천만 원대 쏘렌토?!”..美서 출시한 韓국민 아빠차, 뭐가 다르나 봤더니 ‘어머나’

더보기
김호중

“이 정도일 줄 꿈에도 몰랐다!”..뺑소니 논란 김호중 콘서트, 취소 수수료가 무려..

더보기
건강보험제도 신분증

“한 번만 봐주세요? 이젠 안 통한다”..확 바뀌는 건강보험제도 , 절대 ‘이것’ 놓치지 마세요

더보기
폴스타 4 가격

“와 역시 이거였구나!”..뒷유리 없는 폴스타 4, 뒷차는 어떡하나 했는데 ‘역시나’

더보기
네이버 라인 일본 지분 매각

“매출 15조 공룡으로 키웠는데”..아시아 1위 네이버 라인, ‘방 빼’ 라는 일본 정부에 ‘아비규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