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잘 팔려서 감당이 안 돼요” 수요 폭증에 판매 중단한 토요타

인기 높아진 토요타
수요를 따라가지 못해
차종 절반 판매 제한
토요타 판매 중단
벨파이어/출처-토요타

토요타가 일본 내 증가하는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차량 라인업 중 약 절반에 해당하는 10개 모델의 판매를 제한하고 있다.

예상 뛰어 넘는 인기로 토요타 판매 제한

닛케이신문은 11일 보도를 통해 일본 내 토요타 취급 판매점 조사 결과, 지난 11월 중순 기준 차종의 약 절반에 대한 주문이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제한 모델은 아쿠아, 알파드, 벨파이어, 시엔타, 랜드크루저 300 등이다.

토요타 판매 중단
랜드크루저 300/출처-토요타

더욱이 현재 판매 중인 중형 SUV 해리어의 경우 4개월, 프리우스는 최소 6개월에서 최대 1년의 대기 기간이 필요하다. 이 차량들 또한 수급 문제로 인해 판매 중단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닛케이는 일본 내 다른 완성차 업체들과 달리 토요타가 차종별 판매 제한을 건 원인으로 생산 능력을 넘어서는 수요에 있다고 지적했다.

토요타 판매
시엔타/출처-토요타
토요타 판매
아쿠아/출처-토요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발생한 반도체 공급난에도 불구하고 토요타는 예약 판매를 지속했다. 닛케이 신문의 분석에 따르면 이로 인해 차량 인도 지연이 발생했으며 결국 차량 판매 제한에도 영향을 미쳤다.

내년 봄 판매 정상화 가능성

토요타는 일본에서 2023년도(2023년 4월~2024년 3월)에 2019년도의 330만 대보다 다소 많은 334만 대 생산을 계획했다. 다만 올해 더욱 높아진 자사 차량 인기는 예상하지 못했다.

일본자동차판매협회 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7월부터 9월까지 토요타의 시장 점유율은 53%에 이르렀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7% 증가한 수치다.

토요타 판매 중단
알파드/출처-토요타

한편 닛케이는 내년 봄 토요타 판매 정상화 가능성을 높게 봤다. 다만 소비자들이 원하는 차량을 구입할 수 없는 상황이 지속될 경우 다른 자동차 제조업체로 이동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김호중? MC몽? 훗..따라오려면 멀었다’..비난 여론 상관없이 뻔뻔하게 잘 살 것 같은 연예인 1위는?!

더보기
로터스 에메야 충전속도

“전기차는 충전이 느리다?”..아빠들 생각 한 번에 바꿔주는 ‘이 전기차’의 놀라운 충전 속도

더보기
현대차 엑시언트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

“지금이라도 주식 사야 하나!?”..현대가 내놓은 수소 트럭, 머나먼 스위스서 3년 8개월 만에 결국..

더보기
볼보 FH16 출시

“이게 스칸디나비아의 힘이지”..북유럽의 상용차 강자, 중국에선 상상도 못할 괴물급 트럭 공개

더보기
손흥민 벤탄쿠르 인종차별

“같은 팀 동료가 어찌”..한국의 자랑 손흥민, 유로 2024 기간 중 가슴 아픈 소식 들려왔지만..결국엔

더보기
기아 EV4 가격

“‘대박’ 기아가 일냈다!”..결국엔 유출된 EV4 놀라운 모습, 콘셉트카와 싱크로율 실화?!

더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