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딸은 되고 나는 안돼..” 내로남불 끝판왕 시어머니, 어쩜 이럴 수 있죠?!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최근 자신의 딸도 명절 당일이 되서야 시댁에 보내놓고 며느리에게만 나무라는 ‘내로남불’ 시어머니의 태도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이다.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내로남불의 끝판왕 시어머니’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사연에 따르면, 글쓴이 A씨는 “매년 명절마다 전날 시댁에서 숙박한 후 명절 당일 점심 이후에 친정으로 이동해왔다”고 전했다. 

그러나 올해는 임신한 상태로 남편만 전날 시댁에 보내고 자신은 명절 당일 아침에 방문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시댁에는 세 차례나 미리 알렸으며, 시어머니 역시 다른 얘기가 없었다고 A씨는 말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A씨는 “남편에게 들으니 명절 전날 시누이도 시댁에 가지 않고 친정에 머물렀으며, 시댁에서는 명절 당일 아침만 먹으러 오라고 했다고 한다”며, 시누이도 시댁에 가지 않았다는 소식에 안심하고 당일 아침 시댁을 방문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시어머니는 “어제 왜 안 왔냐”며 눈치를 주었고, 남편이 시누이의 상황을 언급하며 대신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시어머니는 “너희 누나는 시댁에서 명절 당일에 오라고 한 것이고, 나는 아무 말도 안 했는데 너희가 왜 결정하느냐. 우리 집은 우리 집대로의 규칙이 있다”며 화를 냈다고 A씨는 설명했다.

A씨는 “시누이는 되고, 며느리는 안 되는 시어머니의 ‘내로남불’ 논리를 어떻게 이길 수 있을까”라며 네티즌들의 의견을 구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이 사연에 네티즌들은 “시댁만 규정이 있고 친정은 규정이 없는 것이냐”, “그 규칙을 왜 시어머니가 정하는가”라며 함께 분노를 표했다.

이처럼 명절은 가족이 함께 모여 정을 나누는 시간이지만, 음식 준비 등으로 인한 가족 간의 다툼과 불화가 되풀이되고 있다. 

명절 때마다 며느리들은 쉬지 못하는 현실에 대해 불만을 토로하고 있다. 이와 같은 명절 스트레스는 남녀 간 가사 분담의 불평등에서 비롯된다고 전문가는 지적한다. 

가정, 학교, 사회 전반에 걸쳐 가사 노동이 여성만의 책임이 아니라는 인식의 확산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명절 스트레스는 결혼을 기피하는 요인으로 작용할 뿐만 아니라, 저출산 문제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결혼 후 평등한 가사 분담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여성들은 출산을 기피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한편, 2022년 통계청 조사 결과, 부부 중 가사를 공평하게 분담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20%에 불과했으며, 성인의 평균 가사노동 시간에서도 남녀 간에 큰 차이가 나타났다. 

이는 명절뿐만 아니라 일상에서도 남녀 간 불평등한 가사 분담 문제를 드러내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이제니-1

“90년대 손연재?!”…만 15세에 데뷔한 미녀 배우, 갑자기 미국으로 떠난 이유에 ‘깜짝’

더보기
더글로리-김건우

“연기과 수석에 넷플릭스 1위 찍었는데도”…씁쓸한 사연 공개한 훈남 배우에 누리꾼 ‘울컥’

더보기
유일한

100년 전 이역만리에서 숙주나물 팔아 ‘대박’ 터뜨린 한국인 청년, ‘그의 정체는 과연?!’

더보기
한상궁

“한상궁, 자네가 이럴 줄은 몰랐네”…갑자기 사라진 명품 배우, 교수님 되어 나타난 깜짝 근황

더보기
조보아-정해인

“능력있는 부모 너무 부럽네!”..유명한 의사 아버지 밑에서 살아온 연예인, TOP4 정체에 ‘깜짝’

더보기
수지-고아라

“어? 그쪽 분이 더 괜찮아 보이는데…” 친구 따라 오디션 갔다가 ‘대박’ 난 스타들 정체에 누리꾼 ‘어머나’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