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작에 이걸로 할껄..” 전기 트럭 차주들, 마침내 들려온 소식에 뒷목 잡았죠

장점 유지하고 단점 보완한 LPG 트럭
‘경제성’이 구매 이유 1위로 꼽혀
LPG 1톤 트럭 인기
포터 2/출처-현대

신형 LPG 1톤 트럭에 관한 최근 설문조사에서 응답자 대다수가 ‘경제성’을 이 차량의 가장 큰 매력으로 꼽았다.

한편 최근 출시된 포터 LPG는 디젤 보다 진동이 적고 조용한 운행이 가능하며 이전 모델의 약점인 출력 부족 문제도 개선했다.

디젤 대안, LPG 트럭 인기

대한LPG협회가 지난해 12월 11일부터 올해 1월 10일까지 온라인 커뮤니티 ‘영운모’ 및 ‘아프니까 사장이다’ 등을 통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LPG 트럭 구매자 111명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서 구매 결정의 주된 이유로 경제성 34%, 친환경성 27% 성능 17%가 꼽혔다.

LPG 트럭 설문조사
출처-대한LPG협회

2024년형 포터Ⅱ와 봉고Ⅲ LPG 트럭은 기존 1톤 트럭 대비 유지비가 낮으며 연간 약 70만 원의 연료 비용을 아낄 수 있다. 특히 디젤 트럭에 필요한 요소수를 구매할 필요가 없다는 이점도 있다.

이번 설문에서 LPG 트럭 활용도 질문에는 영업용이 41%로 가장 높았으며 화물 운송용은 36%로 뒤를 이었다.

전체 응답자 중 70%가 기존에 디젤 트럭을 운전자였는데 이는 LPG 트럭이 디젤 트럭의 대안으로 점점 더 인기를 얻고 있음을 보여준다.

2.5리터 LPG 엔진 탑재, 최고출력 159마력 발휘

신형 LPG 트럭은 2.5리터 LPG 엔진을 갖추고 있으며 자동 변속기는 최고출력 159마력과 최대토크 30kg.m를 제공한다.

수동 변속기 모델은 최고출력 138마력과 최대토크 26kg.m를 발휘한다. 이와 같은 성능 차이는 자동 변속기가 엔진 출력을 보다 효율적으로 전달하기 때문이다.

전기 1톤 트럭 충전 문제
봉고 3 LPG 터보/출처-기아
LPG 1톤 트럭 인기
봉고 3 LPG 터보/출처-기아

최근 포터 전기차 모델의 제한적인 주행 거리로 인한 사용자 불만이 증가하는 가운데, LPG 모델인 포터2는 주목할 만한 이점을 제공한다.

특히 가스통을 완전히 비우고 다시 채우는 데 걸리는 시간이 10분 미만으로 매우 짧아 사용자의 편의성도 높다.

전기 1톤 트럭, 충전 문제 해결 방안 필요

한편 전기 1톤 트럭인 ‘봉고 EV’와 ‘포터 EV’는 고속도로 충전소에서 발생하는 혼잡의 주된 이유로 지적되고 있다.

트위터 등에 공유된 사진을 통해 현대 E-핏 충전소에서 줄을 선 봉고EV와 포터EV를 볼 수 있다. 게시물을 올린 이는 이 상황을 ‘전기차 충전 절망편’이라고 표현했다.

이와 같은 광경은 전기차 소유자들에게 이미 익숙하다. 한 대의 포터EV가 충전을 완료하면 다음 차례의 포터EV 또는 봉고EV가 그 자리를 채운다.

전기 1톤 트럭 충전 문제
봉고 3 EV/출처-기아

이러한 혼잡은 전기차 충전 시간이 길고 포터EV와 봉고EV의 완충 시 주행 가능거리가 단 211km에 불과하기 때문에 발생한다.

상용차의 경우 일반적으로 더 긴 주행 거리를 요구하기 때문에 짧은 주행 거리는 큰 불편함을 초래한다. 일일 800~1000km를 운행해야 하는 상황에서는 4~5회의 충전이 필요하다.

LPG 1톤 트럭 인기
포터 2 EV/출처-현대

추운 겨울철 무거운 화물을 싣고 운행하면 주행 거리가 최대 172km까지 줄어들 수 있어 더욱 심각해진다.

이에 따라 충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적극적인 대응책 마련이 절실하다. 겨울철 충전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 전기차 보급만 확대한다면 상황은 더욱 악화될 것으로 우려된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눈물의-여왕-부동산-김지원-김수현

“부동산 보는 눈도 남다르네!”..’눈물의 여왕’ 김지원·김수현, 알짜배기 땅에 매입한 부동산의 놀라운 가격은?

더보기
박명수-대저택-1

“어서와 우리집은 처음이지?!”..소문난 사랑꾼♥ 박명수, 아내가 공동명의 요구한 55억 럭셔리주택, ‘이렇게 생겼어?’

더보기
임영웅-CF

“이러니 모셔 가려 하는구나”…한주간 들려온 임영웅♥ 기쁜 소식, 네티즌 ‘어머나’

더보기
김성오

“영화에서 첫 키스?!”..키스신 찍다가 눈 맞아 색시 맞이한 특공대 출신 명품배우

더보기
전옥숙

“심심한데 김영삼 씨나 부를까?”…엄청난 인맥을 자랑하던 문화계 대모, 그 정체에 ‘깜짝’

더보기
김희애

“50대 자기관리,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김희애처럼 ‘젊게’ 살고 싶다면 오늘부터 ‘이것’ 놓치지 마세요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