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이렇게 나올까?” 아우디 A6 e-트론, 올해가 기대되는 이유

전기차 전용 PPE 기반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포착
WLTP 기준 700km 이상 주행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출시
현행 아우디 A6/출처-아우디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Avant)가 포착됐다.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카스쿱에 의해 보도된 이 모델은 전기차 전용 PPE(Premium Platform Electric)를 기반으로 한다.

사실상 현재 A6의 다음 세대 버전이라 할 수 있는 이 신차는 55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A6 e-트론, 세단과 아반트로 운영

아우디는 전기차 전환을 앞두고 차량 명칭 체계를 새롭게 조정할 계획이다. A4, A6, Q4, Q6 같은 짝수 시리즈는 전기차로, A5, A7, Q5, Q7 등 홀수 시리즈는 내연기관 차량으로 출시된다.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주행거리
현행 아우디 A6/출처-아우디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출시
현행 아우디 A6/출처-아우디

이 중 아우디의 차세대 준대형 전기차 A6 e-트론은 아우디와 포르쉐가 공동으로 개발한 PPE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운영 모델은 세단과 왜건인 아반트 버전 두가지다.

여기에는 아우디가 공개한 콘셉트카의 디자인 요소를 대부분 반영했으며 특히 아반트 모델은 스포티한 매력이 강조됐다.

공기역학적 디자인 강조

최근 목격된 A6 e-트론 아반트는 카메라 미러와 플러쉬타입 도어 핸들을 장착해 공기역학적 디자인을 더욱 강조했다.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출시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스파이샷/출처-autoexpress

강렬한 선이 특징인 기존 아우디 디자인과 달리, 이 모델은 부드러움과 볼륨이 돋보이는 곡선으로 이루어졌다.

전면부는 상하로 나뉜 컴포지트 헤드램프와 날카로운 인상의 얇은 DRL이 적용됐다. 후면은 얇고 길게 이어진 테일램프와 스포티한 디퓨저가 특징이다.

차량은 왜건형 아반트이지만 루프라인이 뒤로 갈수록 부드럽게 처리되면서 스포티한 느낌이 강조된다.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주행거리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스파이샷/출처-autoexpress

실내 사진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이전에 공개된 Q6 e-트론의 실내 디자인을 참고하면 11.9인치 디지털 계기판, 14.5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10.9인치 조수석 디스플레이 등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10분 충전으로 300km 이상 주행

파워트레인은 아우디 특유의 사륜구동 콰트로 시스템 구현을 위해 전·후방 각각 듀얼 모터를 배치한다.

아우디 A6 e-트론 아반트 주행거리
현행 아우디 A6/출처-아우디

이를 통해 최대 350kW(약 470마력)의 출력과 81.6kg·m의 토크를 발휘하며 전륜 5링크와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을 갖추고 있다.

배터리 용량은 100kWh로 WLTP 기준으로 7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800V 초고속 충전 기술을 통해 5%에서 80%까지 충전하는 데 25분이 소요된다.

또한 단 10분 충전으로 300km 이상을 주행할 수 있다. A6 e-트론 출시 시기는 내년 하반기로 예정되어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보이스피싱

“순식간에 1억 3000만 원 날렸습니다”…점점 더 교묘해지는 보이스피싱, ‘모르면 그냥 당합니다’

더보기
최민환-율희

“아이들 위해 이렇게까지?!”…교육비로 ‘건물 두 채’ 값 지출한 연예인 정체에 ‘깜짝’

더보기
서장훈-추성훈

“남들 다 하는 골프는 싫다!”…마침내 드러난 남자 연예인들 ‘이색 취미’, 이것도 있었어?!

더보기
탁재훈-손석구

“탁재훈도 손석구도 아니었다”..상속 재산만 450억?! ‘아빠 찬스’ 1위 연예인은?

더보기
설현-학창시절

“너무 예뻐 전국 교복 모델 1위?!”..현재는 갓생 살고 있다는 연예인의 반가운 소식

더보기
푸바오

“이게 대체 얼마야?!”…중국으로 떠난 푸바오, 에버랜드가 감당했던 하루 식비 클라스에 ‘깜짝’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