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이 꽁꽁 얼었어요” 초 절정 한파 언제까지 가나 봤더니…’마침내’

한파 언제까지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올 겨울 최강의 한파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많은 이들이 이번 한파가 언제까지 지속될 것인지 궁금해하고 있다.

동짓날인 오늘 북극에서 불어온 최강 한파가 절정에 달했다. 오늘 종일 영하권의 맹추위가 계속될 것이다.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오늘까지 폭설이 이어진다는 예보가 나오면서, 시간당 1~2cm의 눈이 내리고 있다.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14.7도까지 떨어졌으며, 체감 온도는 영하 21.9도까지 떨어졌다.

한파 언제까지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지금도 매서운 추위가 계속되고 있으며, 체감온도는 영하 10도 이하의 추위가 이어질 것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하 7도, 대관령 영하 10도, 장수는 영하 5도에 그치겠고, 강한 바람으로 인해 체감 온도는 이보다 더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토요일인 23일에는 새벽까지 전라 서해안에 눈이나 비가 내리다 그칠 것이다. 제주에는 밤까지 눈이나 비가 내릴 것이다.

내일까지 제주 산간에는 최고 30cm 이상, 호남 서해안에는 10cm 이상의 눈이 더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파 언제까지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아침 최저기온은 -17도에 이를 것이고, 체감 온도는 -20도 이하로 떨어질 것이다. 낮부터 기온은 서서히 오르겠지만, 여전히 평년 기온을 밑돌며 추울 것이다.

크리스마스 이브인 일요일에는 전국 곳곳에 눈 소식이 있고, 이날 낮부터는 추위가 점차 약해질 것이다.

이후 크리스마스인 월요일에는 구름이 많을 것이나, 예년 이맘때의 날씨로 회복될 것으로 보인다.

강추위로 인해 동상과 같은 추위 질환에 걸릴 위험이 커지고 있어, 보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이제니-1

“90년대 손연재?!”…만 15세에 데뷔한 미녀 배우, 갑자기 미국으로 떠난 이유에 ‘깜짝’

더보기
더글로리-김건우

“연기과 수석에 넷플릭스 1위 찍었는데도”…씁쓸한 사연 공개한 훈남 배우에 누리꾼 ‘울컥’

더보기
유일한

100년 전 이역만리에서 숙주나물 팔아 ‘대박’ 터뜨린 한국인 청년, ‘그의 정체는 과연?!’

더보기
한상궁

“한상궁, 자네가 이럴 줄은 몰랐네”…갑자기 사라진 명품 배우, 교수님 되어 나타난 깜짝 근황

더보기
조보아-정해인

“능력있는 부모 너무 부럽네!”..유명한 의사 아버지 밑에서 살아온 연예인, TOP4 정체에 ‘깜짝’

더보기
수지-고아라

“어? 그쪽 분이 더 괜찮아 보이는데…” 친구 따라 오디션 갔다가 ‘대박’ 난 스타들 정체에 누리꾼 ‘어머나’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