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격이 1억 훌쩍?!”..혜성같이 등장한 고성능 전기 자동차, 디자인 진짜 ‘초대박’

오프로더 전기차 ‘칼럼 스카이’ 공개
배터리 10분 만에 완충 가능
칼럼 스카이 가격
칼럼 스카이/출처-칼럼

전 재규어 디자이너 이안 칼럼이 오프로더 전기차 ‘칼럼 스카이(Callum Skye)’를 개발, 최근 선보였다. 이 차량은 2+2 좌석 구성이며 재규어 F타입과 애스턴 마틴의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가장 가벼운 전기차 ‘칼럼 스카이’

지난해 영국의 디자인 및 엔지니어링 회사 칼럼은 브랜드 최초로 제작된 전기차의 외형을 공개했다. 차명은 ‘스카이(Skye)’이며 “전 세계에서 가장 아름답고 고성능인 오프로드 자동차”라고 설명했다.

칼럼 스카이 가격
칼럼 스카이/출처-칼럼

스카이는 다목적으로 사용 가능한 크로스오버 모델로 42kWh 배터리 용량을 갖추고 있어, 한 번의 충전으로 170마일(약 272km)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정지 상태에서 약 100km까지 가속은 4초가 걸리며 10분 이내에 배터리를 완전히 충전할 수 있는 초고속 충전 기능이 탑재돼 있다.

사륜구동으로 다양한 지형에서 안정적 주행이 가능한 스카이는 전장 4,047mm, 전폭 1,900mm의 컴팩트한 크기를 자랑한다. 공차 중량은 1,150kg으로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전기차 중 하나로 꼽힌다.

칼럼 스카이 출시
칼럼 스카이/출처-칼럼

기본형 약 1억 3870만 원부터

칼럼 사는 스카이 모델이 도심에서 운행될 것이라는 발표와 동시에 차량의 내부 모습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실내 구조는 2+2이며 앞좌석에는 스포츠 시트, 뒷좌석에는 소형 벤치 시트를 탑재한다.

칼럼 스카이 실내 공개
칼럼 스카이/출처-칼럼

계기판은 디지털 게이지로 구성돼 있으며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와 호환 가능한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된다. 센터 콘솔은 길게 뻗어 오른쪽과 왼쪽 좌석을 나누고 HVAC를 비롯한 차량의 다양한 시스템을 조작할 수 있는 제어 장치를 포함하고 있다.

칼럼 스카이 실내 공개
칼럼 스카이/출처-칼럼

외관은 강렬한 수평선과 유기적으로 교차하는 전·후면의 형태 그리고 엑센트 루프가 특징이다. 도어 하단에는 모든 조건에서 시야를 확보할 수 있도록 설계된 통합 유리가 자리한다.

시작 가격은 기본형 8만 파운드(약 1억 3870만 원), 최고급 모델은 11만 파운드(약 1억 9070만 원)에 달한다. 현재 회사 홈페이지에서 예약을 받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쯔양 수입

“뭐야 돈이 이렇게 벌린다고?!”.. 구독자 1천만 명 먹방 유튜버, 한 달 수입 공개에 네티즌 ‘화들짝’

더보기
렉서스 LX 700h 2025년 상반기 출시

“이거 보고 아빠들 벌써 줄섰다”..한국 땅 밟은 렉서스 LX 700h, 놀라운 스펙에 기대감 ‘활짝’

더보기
고현정 리즈

“바뀐 게 없네?!”.. 30년 전으로 되돌아간 듯한 배우 고현정, 50대 맞아?

더보기
캐딜락 CT4-V 및 CT5-V 블랙윙 스페셜 에디션 출시

“괴물이 나타났다”..천조국서 건너온 677마력 슈퍼 세단, 전기차는 이런 감성 없죠

더보기
이국종

“얼마나 심각하길래”..헬기 타는 의사 이국종, 대한민국 의료 현실 쓴소리에 모두 ‘화들짝’

더보기
노홍철 자동차

“교통사고? 그래도 막을 순 없다”..’초대박’ 사업가 노홍철, 그의 차고에는 이런 비밀이?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