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기는 이미 하고 있는데 이제야?”..BMW 적용한 신기술에 네티즌 ‘어리둥절’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에
‘양방향 충전 기능’ 도입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 양뱡향 충전 기능 도입
비전 노이어 클라쎄/출처-BMW

BMW 그룹에서 2025년 출시를 앞둔 BMW 노이어 클라쎄(BMW Neue Klasse) 시리즈에 전기 에너지 저장 및 공급이 가능한 양방향 충전 기능을 적용한다고 발표했다.

양방향 충전 기능, 차세대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에 도입

차세대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에 도입될 양방향 충전 기능을 통해 전기차 배터리에 저장된 에너지를 가정용 전력 공급원으로 사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전력 시장에 판매해 수익을 창출하거나 캠핑 등 기타 외부 활동 시 고전압 대용량 보조 배터리로도 활용 가능하다.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 양뱡향 충전 기능 도입
비전 노이어 클라쎄 X/출처-BMW

이로써 BMW 고객들의 전기차 시대 전환이 더욱 원활해지며 재생 에너지 사용과 지속 가능한 생활 방식을 실천하는 데에도 기여할 수 있다.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 V2L 도입
비전 노이어 클라쎄/출처-BMW

남는 전기 에너지를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 가능

양방향 충전 기능은 주로 세 가지 방식으로 활용된다. V2H(Vehicle to Home)는 차량의 고전압 배터리를 가정 내 에너지 저장장치로 활용, 전력 공급원으로 쓸 수 있게 한다.

예를 들어 태양광 시스템으로 만들어 낸 전력을 차량 배터리에 저장한 후 이를 가정용 전자 제품의 전력 공급원으로 활용해 에너지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 V2L 도입
비전 노이어 클라쎄 X/출처-BMW

V2G(Vehicle to Grid)의 경우 차량에 남은 전기 에너지를 전력시장에 판매하는 방식으로 수익 창출이 가능하다. 유럽에서는 이 과정을 BMW 협력사 E.ON이 관리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현대차 아이오닉 5 등에서 먼저 선보인 V2L(Vehicle to Load) 기능은 차량에 저장된 전력을 외부 전자 기기 전원으로 사용할 수 있게 한다.

이 기능을 통해 BMW 노이어 클라쎄를 이동식 대용량 고전압 보조 배터리로 사용, 전기 자전거 충전 및 캠핑 중 전자 기기 전력 공급원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BMW 노이어 클라쎄 시리즈 V2L 도입
비전 노이어 클라쎄/출처-BMW

BMW 그룹의 한 관계자는 “양방향 충전 기술이 전력 공급의 안정성을 높이고 재생 에너지 사용을 촉진하며 화석 연료 발전소의 운영을 줄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 기술을 통해 전기 모빌리티가 에너지 혁명의 핵심적인 요소가 되며 이동 및 전력 생성 과정 전체에서 이산화탄소 배출 감소에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하정우 부동산

“애 6명 낳아도 무리 없겠네”.. 곧 결혼할지도 모른다는 하정우의 놀라운 재력

더보기
국토교통부 렉서스 LX 결함 조사

“한두 번이 아닌 솜씨”.. 한국 정부도 마침내 칼 빼들자, 일본車 ‘초비상’

더보기
가족 금전 연예인

“도대체 얼마나 심했길래” 박세리부터 시작해 박수홍까지 ‘숟가락 얹은 가족’ 때문에 피눈물 흘린 스타★는 누구?

더보기
2024 부산모빌리티쇼 개최

“아빠! 처음 보는 이 차는 뭐에요?”.. 신차가 수두룩 빽빽, 모터쇼로 부산이 ‘발칵’ 뒤집혔다

더보기
정준하 자동차

“어떻게 지내나 궁금했는데…” 하차 후 힘든 근황 공개한 정준하, 그래도 포기 못한 ‘역대급’ SUV가 있다?!

더보기
2025 BMW X3 가격

“확 바뀐 모습에 깜짝 놀랐다”..마침내 선보인 BMW 역작, 키드니 그릴 실화?!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