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카 타기 딱 좋은 날씨네”..아우디 24년식 프리미엄 카브리올레 출시, 정말 이렇게 나오나요?

아우디, 24년식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출시
아우디 신형 A5 카브리올레 가격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출처-아우디

아우디 코리아가 2024년형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모델을 선보였다. S 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가 포함됐으며 뱅앤올룹슨 프리미엄 3D 사운드 시스템을 새롭게 탑재했다.

신형 A5 카브리올레, 복합 연비 10.7km/l 달성

신형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은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TFSI) 엔진과 7단 S트로닉 변속기를 장착, 최고출력 265마력 및 최대 토크 37.7kg.m의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콰트로 구동 시스템은 주행 조건에 따라 구동력을 적절히 배분해 효율적인 운전을 가능하게 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6.0초 만에 가속하고 최고 속도는 210km/h(안전 제한 속도)에 달한다. 복합 연비는 10.7km/l(도심 9.5km/l, 고속도로 12.5km/l)로 측정됐다.

아우디 신형 A5 카브리올레 출시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출처-아우디

2024년형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은 19인치 휠, 알루미늄 윈드쉴드 프레임 등 S라인 익스테리어와 함께 스포티한 외관을 강조한다. 소프트탑은 50km/h 이하에서 15초 만에 개폐 가능하며 스포츠 시트는 열선 및 통풍 기능을 제공한다.

실내는 블랙 헤드라이닝과 시프트 패들, 열선 기능이 포함된 3-스포크 다기능 가죽 스티어링 휠, 그레이 내추럴 오크 인레이를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유광 블랙 센터 콘솔 엑센트와 가죽 인서트로 마무리된 센터 콘솔 하단 및 도어 암레스트는 아늑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더불어 폴딩 가능한 뒷좌석 그리고 도어 엔트리 라이트가 편안함을 강조한다.

아우디 신형 A5 카브리올레 출시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출처-아우디

태양광 충전 기능 갖춘 무선 하이패스 추가

새로운 편의 기능으로 태양광 충전 기능을 갖춘 무선 하이패스가 도입된다. 주행 정보와 내비게이션 진행 방향을 운전석 전면 유리에 표시하는 헤드업 디스플레이(HUD), 전·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360° 서라운드 뷰 카메라 그리고 파크 어시스트 기능도 포함돼 있다.

또한 물 분사를 통해 선명한 시야 유지를 지원하는 헤드라이트 워셔도 기본으로 제공한다.

아우디 신형 A5 카브리올레 가격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출처-아우디

추가적으로 스티어링 휠 조작을 보조하고 조정하는 액티브 레인 어시스트, 전방 상황에 따라 긴급 경고를 하고 필요시 자동 제동하는 프리센스 시티, 사이드 어시스트 및 앞좌석 전/측면 무릎 보호 에어백 등 안전 기능이 탑재된다.

12.3인치 스크린을 사용하는 버츄얼 콕핏 플러스와 10.1인치 터치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MMI 시스템, 뱅앤올룹슨 프리미엄 3D 사운드 시스템도 적용된다.

아우디 신형 A5 카브리올레 출시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출처-아우디

2024년형 A5 카브리올레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의 가격은 8290만원이다. 기본 보증은 5년 또는 15만km이며 온라인이나 전화를 통해 예약 가능한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가 3년간 편도 6회 지원한다.

이 밖에도 서비스 리마인더 및 리페어 프로그레스 업데이트 등 다양한 애프터 서비스 알림 기능이 제공된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눈물의-여왕-부동산-김지원-김수현

“부동산 보는 눈도 남다르네!”..’눈물의 여왕’ 김지원·김수현, 알짜배기 땅에 매입한 부동산의 놀라운 가격은?

더보기
박명수-대저택-1

“어서와 우리집은 처음이지?!”..소문난 사랑꾼♥ 박명수, 아내가 공동명의 요구한 55억 럭셔리주택, ‘이렇게 생겼어?’

더보기
임영웅-CF

“이러니 모셔 가려 하는구나”…한주간 들려온 임영웅♥ 기쁜 소식, 네티즌 ‘어머나’

더보기
김성오

“영화에서 첫 키스?!”..키스신 찍다가 눈 맞아 색시 맞이한 특공대 출신 명품배우

더보기
전옥숙

“심심한데 김영삼 씨나 부를까?”…엄청난 인맥을 자랑하던 문화계 대모, 그 정체에 ‘깜짝’

더보기
김희애

“50대 자기관리,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김희애처럼 ‘젊게’ 살고 싶다면 오늘부터 ‘이것’ 놓치지 마세요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