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래버스와 형제?” GMC 아카디아 풀체인지 공개, 뭐가 바뀌었을까?

쉐보레 트래버스의 형제차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 등 공유

GMC는 아카디아(Acadia)의 새로운 모델을 선보였다. 차량에는 2.5 가솔린 터보 엔진이 장착되어 있으며, 국내에서의 출시 시기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GMC 아카디아 풀체인지는 쉐보레 트래버스와 동일한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을 가지고 있으며, 그 외에도 세련된 외관과 15인치 세로형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현대적인 내부 디자인이 돋보인다.

최근 쉐보레의 트래버스와 비교하면, 아카디아는 이전 세대에 비해 전장이 269mm, 휠베이스가 213mm 늘어났고 실내 공간도 크게 확장되었다.

트렁크의 기본 저장 용량은 80% 증가하였으며, 2열의 레그룸은 36% 확대됐다.

GMC 아카디아 풀체인지, 신형 트래버스와 성능 동일

신형 아카디아의 외관적 특징으로는 ‘C’자형의 주간주행등, 세련된 헤드램프, 그리고 ‘C’자형 리어램프가 있으며, 이는 GMC의 현대적인 디자인 철학을 반영한 결과다.

내부에서는 11인치의 디지털 계기판, 15인치 세로형 디스플레이, 슬라이딩 커버가 장착된 플로팅 센터콘솔 및 컬럼 기어 레버가 주목된다.

참고로 15인치 디스플레이는 3개의 화면 분할과 구글 안드로이드를 기반으로 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지원한다.

안전 기능으로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긴급 제동 보조, 사각지대 경보, 그리고 9개 카메라를 활용한 360도 서라운드 뷰가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으며, 핸즈프리 슈퍼 크루즈는 옵션 선택이 가능하다.

GMC 아카디아 풀체인지는 기본적으로 전륜구동이며, 사륜구동 선택도 가능하다.

더불어, 새로운 2.5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터보 LK0 엔진과 GM의 8단 자동 변속기를 탑재하여 최고 328마력과 45.1kgm의 토크를 제공한다. 견인능력은 2268kg으로, 이는 신형 트래버스와 동일한 성능이다.

신형 아카디아는 AT4와 드날리 두 가지 트림을 선택할 수 있다. AT4는 25mm 높은 서스펜션과 올터레인 타이어로 오프로드 주행에 최적화되었고, 드날리는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 BOSE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22인치 휠, 투톤 천공 가죽 시트 등으로 고급스러움을 강조한다.

함께 보면 좋은 글

BMW 신형 X3 출시

“아빠, 자동차 콧구멍이 이상해요”..BMW 디자인의 핵심, 새로운 키드니 그릴 유출?!

더보기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요즘 같으면 경찰 왔을듯”..딸에게 간접 고소 당한 박세리 아빠, 논란 됐던 과거 일화 또한 덩달아 ‘화제’

더보기
기보배

“잘 사는 줄 알았는데”..결혼 8년차 양궁 여제 기보배, 억소리나는 포상금에도 남편과 각집살이 하게 된 사연은?!

더보기
BYD 씰 국내 출시

“이 정도까진 줄 몰랐다”..우후죽순 밀려오는 중국산 전기차, 국내 업체 ‘초긴장’

더보기
진

“월드스타면 이정돈 타야지!”..군 복무 마친 BTS 진, 수억 호가하는 슈퍼카도 덩달아 ‘시선집중’

더보기
사기

“물티슈도 빨아 썼는데 어쩌다가”..천하의 김종국도 수십억 당했다, 뭔 일인가 봤더니..’아뿔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