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사이 참 어려워”..이상형과 결혼했는데 신혼 때 우울증 왔다는 여배우

전성기 시절 광고 한 편으로
‘집 한 채 값’ 벌었던 여배우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지다
여배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임예진이 신혼 시절 우울증에 걸렸었다고 언급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3일 방영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등장한 임예진은 자신의 과거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데뷔 50주년을 맞이한 그는 ‘국민 여동생’이라는 수식어에 대해 “당시에는 제 또래 연예인이 없었다. 15세에 처음 데뷔를 했고, 16세 때 본격적으로 영화 활동을 시작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람들이 다 예쁘다고 해서 제가 굉장히 예쁜 줄 알았다. 사실 외모에 대해 크게 생각해본 적이 없다. 우연히 표지 모델을 했던 것을 계기로 영화 배우의 길을 걷게 되었다”고 밝혔다.

여배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방송국에서 만난 PD 남편과 36년째 결혼 생활을 이어오고 있는 임예진은 “예전부터 점잖은 사람을 좋아해서 점잖은 사람과 결혼했다. 이상형과 결혼했다고 생각했는데 신혼 때가 되니 이상형이 바뀌었다”고 전했다.

그는 “신혼 첫 주에 개인적으로 웃겼던 이야기를 했는데 남편이 ‘그게 웃겨요?’ 그러는 거다”라며 “신혼이라 내색은 못 했지만 그 후 말수가 줄고 우울증이 왔다. 너무 충격적이었다”고 밝혔다.

그렇게 어려운 시기도 있었지만 결혼 36년차가 된 지금은 행복하다고 임예진은 이야기했다.

그는 36년 결혼 생활의 비결에 대해 “남편이 아이에게 워낙 잘 한다. 이렇게 소소하지만 진솔한 행복이 좋은 것 같다”며 남편을 향한 사랑을 드러냈다.

코인에 2000만원 투자했으나… 하루 만에 ‘반토막’

여배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해당 방송에서 임예진은 코인 투자 경험을 털어놓기도 했다.

임예진은 “어느 날 지인한테서 전화가 와서는 통장에 돈이 얼마나 있냐고 물어봤다. 2000만원만 채워서 코인에 투자해보라는 조언을 들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밤 8시에 사서 아침 8시에 팔라고 했다. 막 오르기 시작했다. 신기하다고 생각하며 자고 일어났는데, 다음날 7시에 일어나보니 반토막도 안 남아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그 친구도 무안했을 테지만, 나한테도 어쨌든 큰 돈이었다. 계속 연락했는데 결국 연락이 안 됐다. 그래서 8시에 그냥 팔았다”고 덧붙였다.

전성기 8~9억 수입에도 기쁘지 않았던 이유

여배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임예진은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전성기 시절 광고 수입을 밝힌 적이 있다.

그는 1976년 영화 ‘진짜 진짜 좋아해’를 통해 엄청난 인기를 모으기 시작했다. 그 인기를 바탕으로 광고까지 찍게 된 임예진은 “당시에는 광고 출연료가 무려 집 한 채 값이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함께 출연한 출연진들은 “70년대 후반의 집 한 채 가격이면 현재로 치면 8, 9억은 되지 않냐”면서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당시 임예진의 엄청난 인기를 실감케 하는 대목이었다.

그러나 임예진은 “그때가 그립지는 않다. 학교에 가면 선생님과 선배들에게 치이고, 현장에 오면 감독님에게 치였던 힘든 기억뿐이다. 그 시절에는 어서 이 시간이 지나갔으면 하는 생각뿐이었다”고 털어놓았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우회전 일시정지

“놓치면 범칙금 폭탄 맞습니다”…어렵고 헷갈리는 우회전 일시정지, 이것만 기억하세요

더보기
스즈키 짐니 XL 헤리티지 스페셜 에디션 가격

“나오기만 하면 다 팔려요”..90년대 감성 물씬 의문의 SUV, 네티즌 호평 ‘만발’

더보기
허미미

“할머니가 기뻐하시겠구나” 29년만에 전세계 ‘발칵’ 뒤집은 대한 건아, 알고 보니…’어머나’

더보기
지프 어벤저 가격

“4천만 원 초반에 이정도 스펙?!”..지프가 내놓은 소형 SUV, 아빠들 기대감 ‘활짝’

더보기
허경환

“김호중 동석? 저 아니에요”..갑자기 논란된 허경환, 그의 놀라운 재산 수준도 ‘재조명’

더보기
강형욱

“결혼 전부터 벌써?!”…논란의 중심에 선 강형욱, 그의 아내 수잔 엘더와의 일화도 ‘재조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