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도 못한 일”.. 쏘카, 아반떼N 도입에 운전자들 ‘경악’

언제든 간편하게 차를 빌릴 수 있는 ‘카셰어링’
고성능 카 도입으로 우려의 목소리 커져..
쏘카 아반떼N 도입
아반떼N/출처-현대차

‘카셰어링’은 원하는 시간 동안 차를 빌릴 수 있는 서비스로, 최소 30분부터 시작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운전자라면 대부분 한 번쯤 이용해 보았을 정도로 흔하다.

또한, 차고지가 많다는 점과 렌터카와는 달리 최소 하루 이상이라는 대여 제한이 없는 특징이 있어, 시간적으로나 접근성 면에서 큰 장점이 있다.

국내 카셰어링 시장은 주로 쏘카와 그린카가 선두를 다투고 있고, 이들은 특히 신차 도입에 열정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쏘카 아이오닉5 N 도입
출처-클리앙

최근에는 쏘카가 현대차의 고성능 모델, 아반떼 N과 아이오닉 5 N을 업계 최초로 도입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많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고성능 차량을 저렴한 비용으로 체험할 수 있게 되면서 많은 소비자들이 기쁜 반응을 보이는 가운데, 이와 관련된 부작용에 대한 걱정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전국 쏘카존에 아반떼 N 500대 배치

현대차 공식 발표에 앞서, 다양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이미 아반떼 N에 대한 이야기가 떠돌았다.

쏘카 아반떼N 도입
출처-보배드림

쏘카 관계자로 추정되는 익명의 네티즌이 “아반떼 N 차량을 쏘카존으로 이동했다”는 게시물을 올리는 등, 이에 대한 기대와 호기심이 커지고 있었다.

더불어, 전국의 쏘카존에 약 500대의 아반떼 N이 배치될 예정이라는 소식도 전해졌다.

그러나 흰색 K5의 경우와 같이, 난폭운전으로 인해 ‘과학 5호기’라는 별명이 생기는 등의 부정적인 인식이 생길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쏘카 아이오닉5 N 도입
출처-클리앙

‘과학’은 특정 패턴이 계속 반복되어 과학 이론처럼 확고해진다는 의미의 은어로 사용되곤 한다. 이런 고성능 차량이 카셰어링에 추가되면서, 몰상식한 운전자로 인해 해당 차종의 이미지가 악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이어진다.

하지만, 아반떼 N의 성능이 일반 아반떼보다 2배 높고, 아이오닉 5 N이 0~100km/h 가속을 3.4초만에 완료한다는 사실은 긍정적이다.

쏘카 아이오닉5 N 도입
출처-보배드림

이 기회로 더 많은 사람들이 N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게 되었지만, 그와 동시에 고성능 차량 운전 경험이 없는 사람들도 대여할 수 있게 되어 사고 가능성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그러한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연령이나 경력 등의 제한을 걸어 최소한의 안전 장치를 마련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렉서스 LX 700h 2025년 상반기 출시

“이거 보고 아빠들 벌써 줄섰다”..한국 땅 밟은 렉서스 LX 700h, 놀라운 스펙에 기대감 ‘활짝’

더보기
고현정 리즈

“바뀐 게 없네?!”.. 30년 전으로 되돌아간 듯한 배우 고현정, 50대 맞아?

더보기
캐딜락 CT4-V 및 CT5-V 블랙윙 스페셜 에디션 출시

“괴물이 나타났다”..천조국서 건너온 677마력 슈퍼 세단, 전기차는 이런 감성 없죠

더보기
이국종

“얼마나 심각하길래”..헬기 타는 의사 이국종, 대한민국 의료 현실 쓴소리에 모두 ‘화들짝’

더보기
노홍철 자동차

“교통사고? 그래도 막을 순 없다”..’초대박’ 사업가 노홍철, 그의 차고에는 이런 비밀이?

더보기
북한 마두산 전기차 주행거리

“이것이 북한산 전기차?!”.. BYD 자동차 닮은 北 전기차 공개, 주행거리 실화?!

더보기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