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기술력 결국 해냈다”…마침내 베일 벗은 현대모비스 전기차 신기술

현대모비스가 개발한 전기차용 전면부 통합 모듈
그릴 형태 유지하면서 공기저항 최소화
현대모비스 전기차용 통합 모듈 개발
프론트 페이스 통합 모듈/출처-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14일 전기차용 차량 전면부, 즉 프론트 페이스 통합 모듈의 개발을 발표했다. 이 모듈은 기존 내연차의 앞부분 그릴 형태는 유지하면서 공기 저항을 최소화하고 디자인 다양성을 높였다는 특징을 가진다.

현대모비스, 전기차용 프론트 페이스 통합 모듈 개발

프론트 페이스는 차량 전면부에 위치한 램프, 그릴, 후드 등을 총칭한다. 현대모비스에 따르면 이 새로운 통합 모듈은 공기 저항을 줄이고 디자인 선택의 폭을 넓혔다.

현대모비스 전기차용 통합 모듈 개발
출처-현대모비스

이와 함께 적용된 그릴과 후드 등이 자동으로 열리고 닫히는 시스템을 통해 고속 주행 시 공기저항이 감소하고 연비가 향상된다. 또한 외부 공기 유입 및 열 배출 유도 시스템으로 배터리 냉각 효율이 높아지고 공기 흐름이 최적화된다.

현대모비스는 이 융합 공력 시스템만으로 전기차의 항속 거리가 약 20km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이와 더불어 센서의 외부 오염과 충격을 막고 디자인 일체감을 높이는 기술을 적용했다. 주행 시에만 그릴 밖으로 돌출하는 라이다는 평상시 숨겨져 있으며 이를 통해 라이다를 보호하고 차량의 전면부 디자인 상품성을 동시에 향상시켰다.

현대모비스 전기차용 통합 모듈 개발
프론트 페이스 통합 모듈/출처-현대모비스

반자동 충전 시스템도 도입

현대모비스가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프론트 페이스 통합 모듈은 기존 그릴 형태를 유지하면서도 발광다이오드(LED) 조명과 같은 디자인 요소도 추가해 상품성이 더욱 강화됐다.

현대모비스 반자동 충전 시스템 개발
반자동 충전 시스템/출처-현대모비스

충전 과정의 편의성 또한 개선했다. 충전기를 연결하기만 하면 완충 후 자동으로 충전기가 회수되고 충전 포트의 캡과 커버가 닫히는 반자동 충전 시스템이다. 현대모비스는 이 시스템이 충전로봇에 비해 비용 효율적인 대안이라고 소개했다.

현대모비스 반자동 충전 시스템 개발
출처-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이번 통합 모듈 개발을 “전기차 대상 차세대 기술들을 종합적으로 적용해 성능, 디자인 그리고 사용자 편의성을 개선했다”며 “차량 전면부를 종합 패키지로 구축한 선도적인 사례”라고 평가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눈물의-여왕-부동산-김지원-김수현

“부동산 보는 눈도 남다르네!”..’눈물의 여왕’ 김지원·김수현, 알짜배기 땅에 매입한 부동산의 놀라운 가격은?

더보기
박명수-대저택-1

“어서와 우리집은 처음이지?!”..소문난 사랑꾼♥ 박명수, 아내가 공동명의 요구한 55억 럭셔리주택, ‘이렇게 생겼어?’

더보기
임영웅-CF

“이러니 모셔 가려 하는구나”…한주간 들려온 임영웅♥ 기쁜 소식, 네티즌 ‘어머나’

더보기
김성오

“영화에서 첫 키스?!”..키스신 찍다가 눈 맞아 색시 맞이한 특공대 출신 명품배우

더보기
전옥숙

“심심한데 김영삼 씨나 부를까?”…엄청난 인맥을 자랑하던 문화계 대모, 그 정체에 ‘깜짝’

더보기
김희애

“50대 자기관리,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김희애처럼 ‘젊게’ 살고 싶다면 오늘부터 ‘이것’ 놓치지 마세요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