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틀리 이어 포르쉐까지?”..현대차, 거침없는 광폭 행보에 전세계 ‘떠들썩’

현대차그룹, 제네시스&성능개발 담당 신설
부사장에 아우디, 포르쉐 등 거친 만프레드 하러 임명
현대차그룹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 영입
i30 N/출처-현대차

벤틀리 디자이너 영입을 통해 디자인 혁신을 이뤄낸 바 있는 현대차그룹이 이번엔 럭셔리 및 고성능 차량 연구개발 경쟁력 강화와 전동화 전환 가속화를 목표로 세계적인 인재 영입을 결정했다고 지난달 28일 발표했다.

현대차그룹,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 영입

현대차그룹은 현대차·기아 R&D본부 산하에 ‘제네시스&성능개발’ 부서를 새롭게 마련하고 만프레드 하러(Manfred Harrer) 부사장을 해당 부서의 책임자로 임명했다.

현대차그룹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 영입
만프레드 하러/출처-현대차그룹

하러 부사장은 1997년부터 아우디, BMW, 포르쉐 등 주요 자동차 브랜드에서 약 25년간 차량 기술 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다. 그는 포르쉐 근무 시절 카이엔과 박스터 등 내연기관 차량 및 포르쉐 첫 전기차 타이칸 개발을 주도한 바 있다.

하러 부사장은 제네시스 브랜드 전 차종 개발 총괄을 맡아 브랜드 상품성을 한층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현대차 고성능 차량 개발을 이끌며 해당 분야에서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에도 중점을 둘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의 이번 인재 영입은 기술 경쟁력을 더욱 향상시키고 럭셔리 및 고성능 차량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한 전략적 조치로 평가된다.

현대차그룹 전동화 전환 가속화
i30 N/출처-현대차

전동화 전환 가속화 및 고성능차 개발 기대

현대차그룹은 전동화 전환 가속화 및 고성능차 개발을 위한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의 역할을 강조하며, 그가 현대차그룹 차량의 전반적인 상품성 강화를 주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희원 현대차·기아 R&D 본부장(사장)은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의 영입은 제네시스 브랜드의 상품성을 한 단계 끌어올려 브랜드 위상을 강화하고 고성능 차량 성능의 향상 및 전동화 전환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은 자신의 임명에 대해 “현대차그룹의 혁신적인 접근과 글로벌 모빌리티 산업을 선도하는 비전에 깊은 신뢰를 갖고 합류하게 됐다”며 “자동차 산업에서 쌓은 방대한 경험을 활용해 기술 혁신에 이바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현대차그룹 전동화 전환 가속화
i30 N/출처-현대차

만프레드 하러 부사장에 앞서 현대차 디자인을 한 단계 발전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인물로 루크 동커볼케가 있다.

루크 동커볼케는 람보르기니, 벤틀리 등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 경력을 가지고 있으며 2012년 벤틀리에서 플라잉스퍼와 벤테이가를 디자인하며 큰 주목을 받았다.

현대차그룹 상품성 강화
루크 동커볼케/출처-현대차그룹

2016년 현대자동차에 합류한 이후에는 제네시스 G90, GV80, G80 페이스 리프트 및 코나, 팰리세이드 등 다수 모델에 대한 디자인을 주도하며 현대차 디자인의 혁신을 이끌었다. 현재 그는 제네시스에서 자동차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쯔양 수입

“뭐야 돈이 이렇게 벌린다고?!”.. 구독자 1천만 명 먹방 유튜버, 한 달 수입 공개에 네티즌 ‘화들짝’

더보기
렉서스 LX 700h 2025년 상반기 출시

“이거 보고 아빠들 벌써 줄섰다”..한국 땅 밟은 렉서스 LX 700h, 놀라운 스펙에 기대감 ‘활짝’

더보기
고현정 리즈

“바뀐 게 없네?!”.. 30년 전으로 되돌아간 듯한 배우 고현정, 50대 맞아?

더보기
캐딜락 CT4-V 및 CT5-V 블랙윙 스페셜 에디션 출시

“괴물이 나타났다”..천조국서 건너온 677마력 슈퍼 세단, 전기차는 이런 감성 없죠

더보기
이국종

“얼마나 심각하길래”..헬기 타는 의사 이국종, 대한민국 의료 현실 쓴소리에 모두 ‘화들짝’

더보기
노홍철 자동차

“교통사고? 그래도 막을 순 없다”..’초대박’ 사업가 노홍철, 그의 차고에는 이런 비밀이?

더보기

1

  1. 미친것들 현대 자동차 국제규격으로 국내 판매 하는가 이것부터 궁금하다 수출차 내수차 이런것들은 버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