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도의 실수?!” 2인용 초소형 미니밴 등장에 다마스 초긴장

일본 스타트업 HWE
경상용 밴 ‘퍼즐’ 공개
공간 활용에 중점 둔 디자인 눈길
경상용 밴 HWE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일본의 전기차 스타트업 HW 일렉트로(HWE)가 경상용 밴의 새로운 모델인 ‘퍼즐(Puzzle)’을 선보이며 전기차 시장에 신선한 도전을 예고했다.

주목할 점은 일본 경차 기준에 맞춰 개발된 작은 크기의 밴이라는 것이다. 이 소형 밴은 일본 시장 뿐만 아니라 미국 시장 진출도 계획되어 있다.

전기차 밴 ‘퍼즐’, 실용성 강조

HW 일렉트로(HWE)의 새로운 전기차 밴 ‘퍼즐’은 길이 3,395mm, 너비 1,475mm, 높이 1,920mm, 휠베이스 2,480mm의 크기를 갖췄다. 피아트 500의 전장 3,630mm보다 짧아 일본에서 경차로 분류된다.

전기차 밴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전기차 밴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퍼즐’은 공간 활용을 최우선으로 디자인됐다. 깔끔한 직선적 형태로 설계됐으며 이는 실용성을 강조하는 요소다.

전면은 원형 헤드라이트와 검은색 패널을 사용해 심플하고 현대적인 외관을 자아낸다. 측면과 후면은 직선적인 디자인을 통해 밴에 알맞는 실내 및 적재 공간을 최대화하는 데 중점을 뒀다.

또한 전기차 이점을 살릴 수 있도록 차체 상부에 태양광 패널을 추가해 효율성을 높였다.

사용자 편의에 따라 내부 구성 가능

‘퍼즐’의 실내에는 2스포크 스티어링 휠, 간결한 계기판, 중앙 터치 스크린 그리고 컵홀더 등 편의 사양이 적용됐다.

경상용 밴 HWE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경상용 밴 HWE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기본적으로 2인승 좌석을 제공하며 중앙 터치스크린에는 MY HWE 애플리케이션을 통합해 배송 및 화물 관리를 위한 최적화된 AI 기능을 지원한다.

‘퍼즐’의 독특한 특징 중 하나는 다양한 악세사리를 장착할 수 있도록 실내 곳곳에 ‘구멍’을 마련했다는 점이다.

이는 차명에 걸맞게 사용자 필요에 따라 유연하고 맞춤형으로 구성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공한다. 이러한 악세사리는 ‘퍼즐’ 출시와 동시에 공개, 판매될 예정이다.

전기차 밴 '퍼즐' 출시
경형 밴 ‘퍼즐’/출처-HWE

구체적인 주행 성능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업계 정보에 따르면 1회 충전으로 약 200km 주행이 가능해 도시 내 경상용 차량으로 이상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HWE는 ‘퍼즐’을 편의성이 높으면서 간결한 차량으로 개발했다고 밝혔다. 또한 수리와 패널 교체가 용이하도록 설계해 운영 부담을 최소화했다고 강조했다.

이러한 특징들을 통해 ‘퍼즐’이 일본과 미국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박보람-1

“얼마나 힘들었을까”…향년 30세 故 박보람, 살아생전 겪은 안타까운 사연

더보기
보이스피싱

“순식간에 1억 3000만 원 날렸습니다”…점점 더 교묘해지는 보이스피싱, ‘모르면 그냥 당합니다’

더보기
최민환-율희

“아이들 위해 이렇게까지?!”…교육비로 ‘건물 두 채’ 값 지출한 연예인 정체에 ‘깜짝’

더보기
서장훈-추성훈

“남들 다 하는 골프는 싫다!”…마침내 드러난 남자 연예인들 ‘이색 취미’, 이것도 있었어?!

더보기
탁재훈-손석구

“탁재훈도 손석구도 아니었다”..상속 재산만 450억?! ‘아빠 찬스’ 1위 연예인은?

더보기
설현-학창시절

“너무 예뻐 전국 교복 모델 1위?!”..현재는 갓생 살고 있다는 연예인의 반가운 소식

더보기

6

  1. 하늘을 나는 비행기가 미래.그게 붉은 코로나 섬나라에서 생선냄쉬 열탕나게 풍겨서 에의점 지키자고 침튀긴다고 섬탕 생선탕 실내도 아니고 외출 차가 팽팽 달려 먼지날려 자신의 생명을 지키는 안전의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