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길어졌네…” 벤틀리 벤테이가 EWB 뮬리너의 고급스러운 디자인

향상된 비스포크 기능이 적용된
벤틀리 럭셔리 SUV ‘벤테이가 EWB 뮬리너’
최고 출력 550마력, 770Nm 발휘

벤틀리는 럭셔리 SUV 세그먼트에서 새롭게 벤테이가 EWB 버전의 뮬리너를 출시했다.

현지시간으로 지난 18일, 벤틀리가 확장된 휠베이스(EWB)를 갖춘 뮬리너를 선보였고, 이 모델은 럭셔리 스타일과 맞춤형 옵션을 중심으로 디자인됐다고 외신에서 보도했다.

벤테이가 EWB의 주요 특징 중 하나는 더블 다이아몬드 그릴과 크롬 메쉬 디테일, 뮬리너의 독특한 윙 벤트, 투톤 미러, 그리고 22인치의 전용 휠에 적용된 셀프 레벨링 센터 캡이다.

소박한 디자인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한 ‘뮬리너 블랙라인 사양’에서는 벤틀리 배지를 제외하고 외부 크롬 장식과 미러 캡에 유광 블랙 마감이 추가됐다.

실내는 에어라인 스타일의 시트와 4+1 좌석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2방향 전동 조절이 가능한 시트와 함께 제공되는 자동 실내 온도 조절 시스템은 두 가지 모드의 난방 및 통풍 기능으로 최적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또한, 시트는 177개의 다양한 설정이 가능하며, 허리 마사지 포켓과 6개의 독립 조절 구역이 포함되어 있다.

릴랙스 모드에서는 시트가 최대 40도까지 뒤로 기울일 수 있으며, 가죽 트림 발판은 앞좌석 뒷부분에서 확장될 수 있다.

총 4000가지 색상 조합이 가능한 벤틀리 벤테이가 EWB 뮬리너

벤테이가 EWB 뮬리너는 세 가지 다른 가죽 종류로 구성된 트리톤 디자인이 돋보이는데 메인 가죽, 세컨더리 가죽, 그리고 악센트 가죽이다.

고객들은 8가지 색상 중에서 원하는 3가지를 조합하여, 이로 인해 약 4000가지의 다양한 색상 조합을 할 수 있다.

눈에 띄는 다른 디테일에는 그랜드 블랙의 인테리어 트림, 조수석 측면 장식, 뮬리너 문자의 은색 오버레이가 포함된다.

더욱이, 센터 콘솔에는 3D 다이아몬드 밀링 마감이 특징이며, 뒷부분의 피크닉 트레이에는 뮬리너 특유의 크롬 패턴이 적용됐다.

뮬리너 시계와 벤틀리의 다이아몬드 조명 또한 차량의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동력면에서 벤테이가 EWB 뮬리너는 트윈터보 4.0리터 V8 엔진을 장착하고 있어, 550마력의 최고 출력과 770Nm의 토크를 자랑한다.

이 강력한 엔진 덕분에 차량이 시속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단 4.5초면 충분하며, 최고 속도는 290km/h에 이른다.

그리고 차량의 핸들링을 더욱 뛰어나게 만들기 위해 에어 서스펜션과 리어 스티어링의 성능도 개선됐다.

위드카 뉴스([email protected])

함께 보면 좋은 글

장영란 한창

“남편이 진짜 대단하네”..방송인 장영란, 16년차 부부를 있게 해준 ‘소주병 사건’은 무엇?

더보기
이상엽 결혼

“와 결국 이렇게 만난거였어?”..배우 이상엽, 미모 아내와의 숨겨진 비화에 ‘화들짝’

더보기
포르쉐 911 하이브리드 테스트

“이젠 더 늦으면 안된다”..예상치 못한 돌풍에 포르쉐, 61년 만에 결국 ‘이것’까지

더보기
신화 이민우 리즈

“그때 그 시절 모두의 우상이었는데”..신화 이민우, 안타까운 근황 전해지자 모두 놀라움을 감출 수 없었다

더보기
기아 더 뉴 EV6 가격

“먼저 산 사람들 안됐네요”..신형 EV6, 결국 ‘이런’ 결정 내렸다

더보기
박서진

“마음씨 착한 그도 어쩔 수 없었다”..하나뿐인 여동생에게 결국 ‘폭발’한 박서진, 대체 무슨일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