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이 MZ세대라 개념 없네”…국밥집서 ‘삭힌 홍어’ 먹고 주인 얼굴에 ‘탈취제’ 뿌린 무개념 손님

식당 진상손님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국밥집 사장이 삭힌 홍어를 먹는 손님에게 ‘냄새를 빼고 가라’고 요구했다가 손님으로부터 얼굴에 탈취제를 맞은 사연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12일 한 자영업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외부 음식으로 홍어 먹고 사장 얼굴에 탈취제 뿌리고 간 손님’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지난 10일 오후, 국밥집을 운영 중인 A씨는 약 10명가량의 단체 손님을 받았다. 일행은 스티로폼 박스를 가지고 왔는데, 그 안에 든 것은 알고 보니 ‘홍어’였다.

A씨는 “매장에서는 외부 음식을 드시면 안 된다”는 말로 제지했고, 손님들이 이에 수긍하면서 일은 일단락된 듯했다.

식당 진상손님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식재료를 사기 위해 A씨는 잠시 가게를 비웠고, 얼마 후 아르바이트생의 급한 연락을 받았다.

아르바이트생은 “손님들이 매장에서 홍어를 꺼내서 드시고 있다”며 “두 차례나 얘기했지만 말을 듣지 않는다. 빨리 와주시라”고 울먹였다.

A씨가 가게에 도착한 뒤에는 이미 홍어 냄새가 진동하고 있었다. “외부 음식은 안 된다고 했는데, 왜 꺼내 드셨냐”는 물음에 손님들은 “삭힌 거라 냄새가 안 난다”, “멀리 서울에서 왔으니 한 번만 봐달라”며 변명을 늘어놓았다.

화가 난 A씨는 홍어를 먹는 손님들에게 “가실 때 냄새를 빼고 가시라”고 했고 손님들은 “알겠다”고 답했다.

식당 진상손님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그러나 음식을 다 먹은 손님들이 그냥 나가려 하자, A씨는 “탈취제라도 사 오시라. 냄새를 빼고 가기로 약속하셨는데 지금 이 냄새는 아무리 환기를 해도 빠지지 않는다”고 했다.

이에 손님들은 “MZ세대라 그런지 개념이 없다”, “무슨 가게가 이렇게 융통성이 없냐”며 A씨에게 비난의 말을 퍼부었다.

실랑이 끝에 한 손님이 탈취제를 사 가지고 와서 가게에 뿌렸다. 그러면서 “손님들이 사과를 하면 받는 시늉이라도 하라”며 욕설을 퍼부었고, 다시 한 번 말다툼이 벌어졌다.

말다툼을 하는 과정에서 손님이 A씨의 손을 세게 잡아 손가락에서 피가 나기도 했다.

식당 진상손님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일부 손님은 욕을 하는 것만으로도 모자라 A씨의 얼굴에 탈취제를 다섯 번가량 뿌리기도 했다. 일행 중 다른 손님이 그 손님을 말리긴 했지만, “애초에 우리는 홍어 먹으려고 국밥도 먹은 거다”라는 황당한 말을 늘어놓았다.

A씨는 “경찰에 제출하기 위해 CCTV를 백업했는데 다시 봐도 기가 찬다”며 “가족들에게 CCTV 영상을 보여주니 정말 미쳤다고 한다. 탈취제 뿌리는 장면, 밀치는 장면 모두 찍혔다”고 했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홍어 냄새는 보통 냄새가 아닌데 정말 고생하셨다. 경찰 부르지 그랬냐”, “정말 이상한 사람들이다. 남 일 같지가 않다”, “사장님이 아주 속상하시겠다. 몸과 마음 잘 추스르시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브브걸 유정 대학 시절

“역주행 파워가 이정도?!”..유정 탈퇴한 브브걸, 10년 넘는 무명생활 후 입 ‘떡’ 벌어지는 저작권 수익도 화제

더보기
yoon-junghee-actress

“발리에서 극비 결혼 후 사라졌는데”…인기 정점에서 잠적한 여배우의 ‘놀라운’ 근황

더보기
유영재 선우은숙

“양다리가 핵심이 아니었구나”..유영재 이혼 선우은숙, 결정적 이유는 친언니?

더보기
mc-kim-yu-1

“김구라도 유재석도 아니었네?!”…’유느님’ 제치고 방송 최다 출연한 MC, ‘이 사람’이었어?

더보기
송혜교 차은우 어린시절

“이정도 인물 이어야 연예인 하는구나”..굴욕 없는 과거사진 소장 중인 미남·미녀 정체에 누리꾼 ‘심쿵♥’

더보기
조정석 납득이

“어머, 이런 날도 다 오네?!”..12년전 혜성 같이 등장한 명품 배우, 5년만에 들려온 가슴 설레는 소식♥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