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 괜히 시켰네요..” 아시안컵 대한민국 말레이시아, 3-3 경기 종료…네티즌들 ‘씁쓸’

대한민국 말레이시아
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대한민국 축구가 지옥과 천당을 오가던 가운데, 결국 말레이시아와 3-3로 비겼다.

25일 카타르 알왈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시작된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E조의 마지막 경기에서 한국이 말레이시아에 3-3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한국은 경기 초반부터 볼 점유율을 확보하며 주도권을 장악했다. 전반 21분 코너킥 상황에서 정우영이 헤더골을 터뜨려 1-0으로 앞서 나갔다.

한국은 후반전에 잠시의 실수로 동점 골을 허용했다. 후반 6분에 파이살 하림이 골을 넣었다.

이후 1-1 상황에서 후반 14분 말레이시아가 페널티킥을 넣어 2-1로 역전을 당했다.

한국은 이후 이강인이 개인 기량으로 프리킥 상황을 만들었다. 이강인은 아크서클에서 오른쪽 상단으로 강하게 찼고, 볼은 골키퍼의 손을 스치면서 강력하게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대한민국 말레이시아
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이후 추가 시간 12분이 주어졌다. 이 상황에서 한국은 페널티킥을 얻게 됐다. 오현규가 문전에서 상대 수비수 두명에게 견제 당하던 상황에서 파울 당했다. 주심은 파울을 선언했고 손흥민이 키커로 나와 골을 넣었다.

경기는 대한민국 쪽으로 기운 듯했지만 추가시간 14분에 말레이시아의 필드골이 나와 동점이 됐다.

결국 대한민국은 말레이시아와 3-3으로 비겨 승점 1점을 얻었다. 조 2위로 16강에 올라가게 됐다.

이 경기를 지켜본 많은 축구팬들은 “손웅정 감독님 말이 옳았다. 한국 축구 아직이다.”, “치킨 시켰는데, 괜히 시켰다.”, “보는 내내 답답했다. 나만 그런건가?”, “차라리 지는 게 나았을 수도 있었다”, “그래도 비겨서 다행이다”, “토트넘, PSG, 뮌헨 주전 넣었는데, 말레이시아랑 3대3″과 같은 반응을 보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눈물의-여왕-부동산-김지원-김수현

“부동산 보는 눈도 남다르네!”..’눈물의 여왕’ 김지원·김수현, 알짜배기 땅에 매입한 부동산의 놀라운 가격은?

더보기
박명수-대저택-1

“어서와 우리집은 처음이지?!”..소문난 사랑꾼♥ 박명수, 아내가 공동명의 요구한 55억 럭셔리주택, ‘이렇게 생겼어?’

더보기
임영웅-CF

“이러니 모셔 가려 하는구나”…한주간 들려온 임영웅♥ 기쁜 소식, 네티즌 ‘어머나’

더보기
김성오

“영화에서 첫 키스?!”..키스신 찍다가 눈 맞아 색시 맞이한 특공대 출신 명품배우

더보기
전옥숙

“심심한데 김영삼 씨나 부를까?”…엄청난 인맥을 자랑하던 문화계 대모, 그 정체에 ‘깜짝’

더보기
김희애

“50대 자기관리,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김희애처럼 ‘젊게’ 살고 싶다면 오늘부터 ‘이것’ 놓치지 마세요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