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로만 출시해 나와라” 람보르기니 전기 슈퍼카 ‘란자도르’의 역대급 디자인

람보르기니의 첫 전기차 공개
약 1360마력 이상을 발휘할 전망
양산은 2028년부터

미국 캘리포니아 몬테레이 카위크에서 람보르기니는 첫 전기차 ‘란자도르’ 콘셉트를 선보였다.

이 모델은 람보르기니 특유의 주행 성능을 보존하면서도 일상 사용에 적합하게 디자인됐으며, 높은 지상고와 2+2 좌석 구성의 4인승 2도어 차량이다.

참고로 람보르기니에서는 린자도르를 ‘울트라 그란 투리스모’로 칭했다.

선구적인 기술력이 바탕된 람보르기니 란자도르

각 차축에는 최고출력 1000kW(약 1360마력) 이상의 고성능 전기 모터가 탑재되어 있다. 운전자는 스티어링 휠을 이용하여 차량의 제어를 독립적으로 컨트롤하고, 자신만의 설정을 저장하는 것도 가능하다.

더불어, 액티브 에어로다이내믹 시스템을 통해 공기 역학적 효율을 최적화한다.

도심 주행 시에는 거리 확장을 위해, 고성능 모드에서는 다운포스 증대를 위해 이 시스템이 작동하며, 에어 서스펜션 및 리어 액슬 스티어링 기능도 추가되어 코너링 성능이 더욱 강화됐다.

실내 디자인은 람보르기니의 ‘필 라이크 파일럿’ 철학을 반영하여 미래 지향적으로 구성됐다.

넓고 편안한 공간에서 운전자와 승객은 슬림한 제어 패널로 차량을 직접 조작할 수 있다. 차량 내부는 환경을 고려해 재활용 소재로 제작되어 람보르기니의 특유의 고급감을 유지했다.

람보르기니에 따르면, 린자도르의 양산은 2028년에 이뤄질 계획이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스테판 윙켈만 회장은 “이 혁신적인 콘셉트카는 우리의 DNA를 잃지 않고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란자도르는 우리의 선진 기술력을 바탕으로 새로운 주행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위드카 뉴스([email protected])

함께 보면 좋은 글

BMW 신형 X3 출시

“아빠, 자동차 콧구멍이 이상해요”..BMW 디자인의 핵심, 새로운 키드니 그릴 유출?!

더보기
박세리 아버지 박준철

“요즘 같으면 경찰 왔을듯”..딸에게 간접 고소 당한 박세리 아빠, 논란 됐던 과거 일화 또한 덩달아 ‘화제’

더보기
기보배

“잘 사는 줄 알았는데”..결혼 8년차 양궁 여제 기보배, 억소리나는 포상금에도 남편과 각집살이 하게 된 사연은?!

더보기
BYD 씰 국내 출시

“이 정도까진 줄 몰랐다”..우후죽순 밀려오는 중국산 전기차, 국내 업체 ‘초긴장’

더보기
진

“월드스타면 이정돈 타야지!”..군 복무 마친 BTS 진, 수억 호가하는 슈퍼카도 덩달아 ‘시선집중’

더보기
사기

“물티슈도 빨아 썼는데 어쩌다가”..천하의 김종국도 수십억 당했다, 뭔 일인가 봤더니..’아뿔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