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시장 장악할까?” 기아 모닝 영국서 불티나게 팔린다

기아자동차 모닝, 영국에서 누적 25만 대 판매
기아 소형 SUV 니로도 10만 대 돌파

기아의 경차 ‘모닝’ (해외명: 피칸토)이 영국에서 2004년 5월부터 판매를 시작해, 19년 만에 대기록을 달성했다. 누적 판매량 25만 대를 넘어선 것이다.

영국 내에서 ‘모닝’은 가장 소형의 세그먼트로 분류된다. 비록 크지 않은 시장에서 경쟁하지만, 기아는 1세대부터 최신의 3세대 모델까지 지속적으로 출시하여 해당 세그먼트에서 눈부신 성과를 보였다.

영국에 처음 출시된 후, 현지의 여러 매체들은 ‘모닝’을 합리적인 가격에 뛰어난 내부 패키지를 제공하는 차량으로 평가했으며 결과적으로 2011년에 2세대로 교체될 때까지 1세대 ‘모닝’은 총 8만 3000대가 판매됐다.

2세대 ‘모닝’은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의 특징인 ‘타이거 노즈 그릴’ 디자인과 카파 엔진이 도입되었고, 이를 통해 효율과 성능 또한 향상되었다.

또한, 11종류 이상의 다양한 트림 옵션을 제공하여 영국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며 총 8만 2000대 이상을 판매했다.

영국 젊은 층에 인기를 끈 기아 모닝 3세대

2017년에 영국에 출시된 3세대 기아 모닝은 ‘GT-Line’을 도입하며 그 외관을 더욱 강렬하게 변화시켰다.

1.0 터보엔진으로 99마력을 제공하며 6단 수동 변속기를 탑재, 이를 통해 영국의 젊은 세대 사이에서 동급 세그먼트 중 최고의 인기 차종으로 떠올랐다.

지금까지 3세대 모닝은 8만 4000대가 판매되었고, 1세대 모닝부터 합계하면 총 25만 1104대가 팔렸다.

영국에서 25만 번째로 팔린 모닝은 실버색이며, 1.0리터 3기통 엔진과 5단 자동 변속기가 결합되어 있는 모델이다.

내년 초에는 최근에 국내에서 출시된 3세대 모닝의 업데이트 버전이 영국에도 출시될 예정이다.

한편, 2016년 7월부터 영국에서 판매를 시작한 기아의 소형 SUV, 니로는 이미 10만 대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니로는 특히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그리고 2019년에 출시된 전기차 버전으로 구성된 친환경 라인업을 통해 이런 성과를 달성했는데, 이는 그 자체로 큰 의미를 갖는다.

위드카 뉴스([email protected])

함께 보면 좋은 글

하정우 부동산

“애 6명 낳아도 무리 없겠네”.. 곧 결혼할지도 모른다는 하정우의 놀라운 재력

더보기
국토교통부 렉서스 LX 결함 조사

“한두 번이 아닌 솜씨”.. 한국 정부도 마침내 칼 빼들자, 일본車 ‘초비상’

더보기
가족 금전 연예인

“도대체 얼마나 심했길래” 박세리부터 시작해 박수홍까지 ‘숟가락 얹은 가족’ 때문에 피눈물 흘린 스타★는 누구?

더보기
2024 부산모빌리티쇼 개최

“아빠! 처음 보는 이 차는 뭐에요?”.. 신차가 수두룩 빽빽, 모터쇼로 부산이 ‘발칵’ 뒤집혔다

더보기
정준하 자동차

“어떻게 지내나 궁금했는데…” 하차 후 힘든 근황 공개한 정준하, 그래도 포기 못한 ‘역대급’ SUV가 있다?!

더보기
2025 BMW X3 가격

“확 바뀐 모습에 깜짝 놀랐다”..마침내 선보인 BMW 역작, 키드니 그릴 실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