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모도 재력도 중요하지 않다!” 돌싱 男女, ‘이런 사람’ 하고 재혼? 진짜 싫어요!

돌싱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돌싱'(돌아온 싱글)들에게 “‘외모’와 ‘경제력’이 마음에 들어도 재혼하고 싶지 않은 성격은 어떤 것인가”를 물었다. 이에 대한 남성의 대답과 여성의 대답은 서로 다르게 나타났다.

18일 한 재혼정보회사가 모 결혼정보업체와 함께 돌싱 남녀 51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에 따르면, 남성들이 가장 싫어한 여성의 성격은 바로 ‘꿍한 성격'(29.6%)이었다.

그 뒤를 ‘사치 성향'(26.8%)이 이었으며, ‘부정적 성향'(20.6%)과 ‘예민한 성격'(15.2%) 순으로 나타났다.

여성의 경우 ‘욱하는 기질'(33.1%)을 꼽은 사람이 가장 많았다. 이어서 ‘부정적 성향'(25.7%), ‘예민한 성격'(19.8%)’, ‘꿍한 성격'(12.5%)이 뒤를 이었다.

돌싱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설문조사를 진행한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남성들은 ‘곰과’보다 ‘여우과’를 선호한다는 속설이 있다”며 “하지만 여성이 토라져서 장기간 말도 안 하고 뚱하니 있으면 답답하게 느껴질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남성들 중에는 화가 나면 참지 못하고 자신의 감정을 폭발시키는 사례가 있다”며 “이런 경우 여성들로서는 공포심을 느낄 수도 있고, 그 사람을 다시 보게 된다”고 덧붙였다.

과거 미국에서 진행된 연구도 함께 살펴볼 만하다. 한 연구에서 미국 성인 남녀 5541명에게 17가지 성격 결함 목록을 준 뒤, 어떤 사람과 사귀고 싶지 않은지 물었다.

남녀 공통적으로 응답률이 높게 나타난 요소는 바로 ‘지저분함’이었다. 그 다음은 ‘게으름’과 ‘투정’ 순으로 나타났으며, ‘유머감각이 없는 사람’, ‘너무 멀리 사는 사람’, ‘고집 센 사람’과도 사귀고 싶지 않다고 응답했다.

돌싱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

그런데 싫어하는 요소에는 교제 기간이 영향을 미치기도 했다. 사귄 지 얼마 되지 않은 사람들은 상대의 냄새, 위생 상태 등 외적인 부분에 더 신경을 쓰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오래된 커플들은 청결보다는 혹시 바람기가 있지는 않은지, 상대방을 믿을 수 있는지 등을 더욱 중요하게 생각하는 모습이었다.

남녀가 결혼 상대로 선호하지 않는 성격이 서로 다르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역시 남자와 여자는 다르구나”, “혼자 꿍해 있으면 정말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긴 하다”, “여자로서 욱하는 남자는 정말 최악”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함께 보면 좋은 글

브브걸 유정 대학 시절

“역주행 파워가 이정도?!”..유정 탈퇴한 브브걸, 10년 넘는 무명생활 후 입 ‘떡’ 벌어지는 저작권 수익도 화제

더보기
yoon-junghee-actress

“발리에서 극비 결혼 후 사라졌는데”…인기 정점에서 잠적한 여배우의 ‘놀라운’ 근황

더보기
유영재 선우은숙

“양다리가 핵심이 아니었구나”..유영재 이혼 선우은숙, 결정적 이유는 친언니?

더보기
mc-kim-yu-1

“김구라도 유재석도 아니었네?!”…’유느님’ 제치고 방송 최다 출연한 MC, ‘이 사람’이었어?

더보기
송혜교 차은우 어린시절

“이정도 인물 이어야 연예인 하는구나”..굴욕 없는 과거사진 소장 중인 미남·미녀 정체에 누리꾼 ‘심쿵♥’

더보기
조정석 납득이

“어머, 이런 날도 다 오네?!”..12년전 혜성 같이 등장한 명품 배우, 5년만에 들려온 가슴 설레는 소식♥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